반응형

5차 재난지원금 신청 KT 클라우드 인프라 및 기술 지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한 정부의 5차 재난지원금 지급이 KT 클라우드 인프라를 타고 순항의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번 5차 재난지원금 신청의 동시 접속 트래픽은 지난 4차 재난지원금(버팀목 플러스자금) 대비 10% 이상 증가했지만, 재원지원금 신청은 원활히 이뤄졌음이 보고 되어 지고 있습니다.



이번에 KT는 정부의 5차 재난지원금인 '소상공인 희망회복자금' 시스템에 클라우드 인프라를 제공했다고 25일 밝혔고,
지난 17일 시작된 5차 재난지원금 신청은 4차 지원금을 받지 못했던 간이과세 소상공인도 지원 대상에 포함돼 트래픽 수요 증가가 예상되었으며, 평일·휴일 관계없이 24시간 신청해 매일 4회 지급되는 구조로 안정적인 시스템 운영이 요구되고 있습니다. 



그래서 이러한 모습에 KT는 클라우드 인프라를 제공해 늘어난 트래픽 수요에 유연하게 대응하는 못브을 보여주었고, 상황에 따라 필요한 사용량을 예측하고 조절했으며, 또 돌발 상황 발생 대응을 위해 KT, KT DS 기술 전문인력뿐만 아니라 제노솔루션·웹케시·쿠콘·WINS와 네트워크 모니터링 전담반을 구성하였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이밖에도 KT는 네트워크·데이터센터·클라우드를 모두 보유하고 있는 유일한 클라우드 사업자로서 질병관리청의 '코로나19 정보관리 시스템'과 '전자 예방접종 증명 시스템(CooV)',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등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을 지원하고 있어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이미희 KT Cloud/DX사업본부장(상무)는 "힘든 시기를 보내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지원이 원활히 이뤄지도록 시스템 안정화에 최선을 다했다"며 "KT는 네트워크·데이터센터·클라우드 등 IT 전 영역에 걸친 디지털혁신으로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것"이라

고 말해 국민들의 신뢰와 지지를 얻고 있습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