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임윤아재능기부

소녀시대 임윤아 자신의 기능 재부를 위해서 벌새 내레이션 참여

임윤아(소녀시대 윤아)가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에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는 소식이 들려졌습니다.

소녀시대 속한 임윤아는 시, 청각장애인이 장벽 없이 즐길 수 있도록 제작되는 영화 ‘벌새’의 배리어프리버전에 재능기부로 음성해설 녹음을 진행, 뜨거운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이고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특히 영화 ‘벌새’의 배리어프리버전은 김보라 감독이 직접 연출을 맡았으며, 영화가 지닌 풍부한 감성과 메시지를 임윤아의 따뜻한 목소리로 담아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임윤아는 “영화 ‘벌새’는 개봉 당시에도 인상 깊게 봤던 작품이라고 이야기를 하였고, 주변 지인들에게도 추천할 만큼 좋아했던 영화라고 이야기 하였습니다. 이러한 영화 ‘벌새’의 배리어프리버전 내레이션을 맡을 수 있어 기뻤다”라고 참여 소감을 밝혔습니다.



“평소에도 내레이션을 좋아하는데, 배리어프리버전 내레이션이라는 의미 있는 기회가 찾아와 망설임 없이 참여하였다고 전했고, 자신의 목소리로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정말 뜻깊은 시간이었고, 더 많은 분들이 좋은 작품을 함께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하고 있습니다.


소녀시대 임윤아는 9월 개봉을 확정한 영화 ‘기적’에서 거침없는 성격의 자칭 뮤즈 송라희 역으로 관객들에게 다시 한번 새로운 모습을 선사하여 대중들 앞에 서게 될 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